박진영 표절 판결 도데체 얼마나 똑같길래?

박진영 표절 판결 도데체 얼마나 똑같길래?

카테고리 : 세상사는 이야기/음악

박진영 표결판결이 나왔습니다. 박진영이 작곡한 '섬데이' 가 서울중앙지법 민사11부에서 김신일 작곡가의 '내 남자에게'를 표절 한 것으로 판결이 났죠.
표절시비라는 것은 항상 음악계에서 논점으로만 올랐던 부분인데 이번 재판판결은 상당히 획기적이라 할 수 있습니다.

도데체! 얼마나 똑같길래 법정 소송 판결이 날 정도로 된 것일까요?
매번 표절 의혹이 끊이질 않는 박진영
표절과 모방이 다른것을 ...

박진영의 표절에 대해서 '섬데이'와 '내 남자에게'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박진영 표절 비교


박진영 표절 판결


위의 이미지는 두 곡의 멜로디 라인을 비교한 것 입니다. 코드 구성 자체를 보시면 텐션을 사용하는 부분까지 똑같다는 점을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나 진행은 눈여겨 볼만하죠. E애드나인에서 - 디샵마이너세븐플랫파이브 - 쥐샵세븐플랫나인 으로 떨어져 나가는 코드라인진행들을 보면 이건 그냥 같은 곡이 아닐 수 없습니다.
물론 코드라인진행의 한계점으로 유사성이 생길 수 있지만, 멜로디 라인까지 똑같은 점으로 이건 그냥 빼도 박도 못하는 상황이죠. 

문제는 이러한 점입니다. 표절이라는 걸 어디까지로 바라보아야 할 것인가라는 점이죠.

음악을 만든다는 건 결국 창작의 고통과 고뇌에 있는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수없이 쏟아져나오고 좋은 멜로디 라인이나 진행을 위해서 많이 쓰이는 코드 진행을 그대로 따올 수 있죠.
그러나 분명한 점은 코드라인 카피에 멜로디 라인까지 카피했다는 것은 엄연하게 지적재산권에 대한 침해가 명백하지 않을까요?

단순히 많이 사용하는 코드다 많이 쓰는 코드에 멜로디 패턴을 인용했을 뿐이다라고 주장하는 부분은 어불성설이죠.
멜로디 패턴과 코드라인을 그대로 배껴왔다는 것은 인용 혹은 부분적 차용이 아닌 한 프레이즈 자체를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는 점이니까요.
이러한 것은 결국 새곡을 만들어내기 위한 창작의 고뇌에 앞서서 쉽게 떠오르는 멜로디 라인과 코드 패턴을 그대로 사용하는 발전적 사고가 엄연하게 결여되어 있기 떄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실재적으로 곡을 쓰다보면 이러한 일들이 비일비재해집니다. 듣고 지내는 음악에 대한 영향도가 상당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대중가요적 입장에서는 분명하게 곡을 발표하기전 곡의 유사성을 파악하는 일도 엔터테인먼트나 작곡가의 역할이 아닐까 생각하네요.

다음은 두곡을 들어보시면서 비교해보세요.


 

출처- 유투브 

제이 모스랑 내 남자에게와는 정말 심하게 유사하네요.
표절 판결나신 박진영씨에게 별명하나 붙여드려야겠습니다. 발진영씨! 곡 쓰시는데 창작의 고통을 즐기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가나다 2012.02.11 12:12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비슷한건사실이에요.
    근데 사람들 모두 섬데이가 나왔을때도 표절곡이란걸 몰랐을만큼 1년이 지난 후에야 김선일씨가 소송을 걸어서 알았을만큼 다들 모르는곡, 소위 듣보잡이라고 하는 그런 곡인데.
    그리고 섬데이는 듣기 좋기라도 하지 저건 난해하고 듣기도 좋지 않고..
    참 돈벌이 안되니까 이제와서 돈벌어보려고 하는 수작 뻔히 보이네요.

    • Favicon of http://tvdusdo.tistory.com BlogIcon 연애가중매 2012.02.12 16:47 신고  수정/삭제

      긴선일씨의 내 남자에게라는 곡이 유명하지 못해서 실질적으로 표절에대한 의혹에 비해 영향력을 갖지 못한 것 같습니다. 표절 재판은 7개월 가량 진행이 되었거든요. 판결이 늦게 난편이네요. 이정도면 빨리난거일까요?

  2. Favicon of http://theuranus.tistory.com BlogIcon 마속 2012.02.11 22:33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이런 일이 있었군요.
    몰랐네요.
    그런데 정말 비슷하네요. ;;

  3. BlogIcon 흐음 2012.02.12 12:27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림하이 방송할때 분명 섬데이가 나왓는데 이제와서 일을 떠벌리는 너님은 참... 나는 요번일땜에

    이노래를 알게됨..;; 진짜 비슷하긴함 돈좀 벌어보자고 이러는거 진짜 한심해보임

    • Favicon of http://tvdusdo.tistory.com BlogIcon 연애가중매 2012.02.12 16:48 신고  수정/삭제

      비슷하긴하다는 것으로 끝나기는 어려운 문제긴해요.
      판결은 7개월전부터 진행되었으니 이제와서 일이 커진 부분은 아닐꺼같네요 ^^
      좋은하루 되세요.

  4. Favicon of http://twitter.com/strigida BlogIcon strigida 2012.02.12 21:08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만 좀 배꼈으면 좋겠네. 너무 하네.

  5. 2012.02.12 21:21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6. Favicon of http://mongfactory.tistory.com BlogIcon 몽공장장 2012.02.12 21:55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 혹시나 티스토리의 본문광고 규정에 어긋나진 않을까해서 혹시하는 마음에 테두리를 쳤거든요..ㅋㅋ
    조언 감사합니다.ㅋㅋ 글이 많은건 아니지만 다 수정할려니 한숨부터 나오는지라...ㅋㅋ
    상단 이미지 1개 배치는 고려해보겠습니다!ㅋㅋ 감사해용~

    • Favicon of http://tvdusdo.tistory.com BlogIcon 연애가중매 2012.02.12 21:57 신고  수정/삭제

      티스토리 본문 관련 규정은 광고의 구별이 어려울 경우인거 같아요. 패팅을 주면 공백이 생겨서 괜찮을꺼 같네요.

  7. BlogIcon 맨하탄 2012.02.13 00:59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처럼 표절에 관대한 나라는 없는걸로 아는데...미국이나 유럽쪽이었으면 거의 매장이나 사과방송에 활동중단하는 사태까지 가는 표절이 울 나라에선 표절한 작곡가가 버젓이 가수를 기른다며 심사위원을 하고있지 않나... 음악을 조아하는 사람으로서 참 부끄럽고 쪽팔리는 시추에이션이 아닐수 없다

    • Favicon of http://tvdusdo.tistory.com BlogIcon 연애가중매 2012.02.13 14:50 신고  수정/삭제

      그러게요.너무나 관대하죠.
      버젓하게 티비에 출연하고, 무슨 얼굴로 심사위원을 하는지는 저도 알 수 없는 노릇입니다.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8. as 2012.02.28 11:01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링크하신 네 곡이 발표 순서대로 표절인겁니까?

    • Favicon of http://tvdusdo.tistory.com BlogIcon 연애가중매 2012.02.28 16:28 신고  수정/삭제

      동영상에 보시면 각각 발표일이 따로 있습니다.
      내여자친구에게는 2005년 커크프랭클린은 2002년 제이모스는 2009년 입니다.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9. BlogIcon 참나 2012.03.09 00:16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복사를 해놓고도 들어본적도 없는데 억울하다고 항소한다고 그러던데..
    이번에 박진영 표절에 대해 알아보다가 예전 표절도 알게되니 많이 실망했습니다.
    튀지만 솔직하다고 생각했는데 이번 사건보고 완전 상태 안좋다라고 판단되네요.

    • Favicon of http://tvdusdo.tistory.com BlogIcon 연애가중매 2012.03.12 20:43 신고  수정/삭제

      참으로 씁쓸합니다 ...
      실제적으로 ... Be my baby같은 곡은 ..
      기본도 안된곡이네요;;
      베이스랑 드럼이 따로노는 곡이라니 놀랍기만합니다.

  10. BlogIcon 참나 2012.03.09 00:19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러고도 케이팝스타 심사한다고 앉아있는 것 보면 이중인격자도 아니고..

  11. cks 2012.11.12 12:19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럼 커크프랭클린은 뭐라고 하나요?
    김신일도 큰소리 칠 입장은 아닌거 같은데요
    다 비슷한데...그중에 두개가 가장 비슷하니 그것만 문제인건가요?
    내가 듣기엔 도입부가 전부 거의 똑같은데...
    뭐 묻은 개가 뭐 묻은 개 나무란다고..
    그럼 모스는 김신일 표절한게 아닌가요?
    커크가 다 표절로 거는거면 이해가는데
    김신일이 박진영한테 뭐라하는건 좀 웃기네요

  12. 절제된용기 2013.01.04 07:37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가수가 다르고 분위기가 달라서 그런지 섬데이나 김신일씨 곡이나 그렇게 유사성을 모르겠어요 그냥 몇번 들어보기에 커크 프랭클린이랑 제이모스의 노래들도 템포나 악기사용은 달라도 멜로디는 많이 유사한데요
    개인적으로 김신일씨 곡보다는 아이유가 부른 박진영의 섬데이가 더 듣기에 세련되게 들리네요..

  13. 박진영표절 2013.02.02 23:33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진영 표절 전문가죠. 내말이 틀린거 같으면, 음악저작권협회 사이트 가서 박진영 최대 히트곡 '어머님께' 저작자 누구인지 검색해보세요. 깜짝 놀랄 겁니다.
    박진영은 편곡이고, 저작권이 투팩에게 있습니다..심지어는 가사도 DEAR MOTHER 번안이죠.

    첨에 지곡이라고 떠들더니 나중에 알려질까봐 저작권하고 돈 다 넘겨주고 슬쩍 투팩으로 바꿨습니다.
    작사, 작곡에서 박진영 기여도 0 으로 나옵니다.

    텔미도 나중에 문제되니까 돈 주고 슬쩍 공동작곡, 작사로 바꿨습니다.

    이제서야 꼬리가 길다 보니 밟힌건데, 사실 박진영 악질이고 상습범입니다.

  14. 박진영표절 2013.02.02 23:33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진영 표절 전문가죠. 내말이 틀린거 같으면, 음악저작권협회 사이트 가서 박진영 최대 히트곡 '어머님께' 저작자 누구인지 검색해보세요. 깜짝 놀랄 겁니다.
    박진영은 편곡이고, 저작권이 투팩에게 있습니다..심지어는 가사도 DEAR MOTHER 번안이죠.

    첨에 지곡이라고 떠들더니 나중에 알려질까봐 저작권하고 돈 다 넘겨주고 슬쩍 투팩으로 바꿨습니다.
    작사, 작곡에서 박진영 기여도 0 으로 나옵니다.

    텔미도 나중에 문제되니까 돈 주고 슬쩍 공동작곡, 작사로 바꿨습니다.

    이제서야 꼬리가 길다 보니 밟힌건데, 사실 박진영 악질이고 상습범입니다.

  15. 은채 2013.03.09 14:25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남자에게라는 곡도 표절아닌가요? 내남자에게 만들어지기 전에 똑같은 곡이 더 있어요

    근데 발진영이라고 잘못쓰셨네요 ㅎ

  16. 오류 수정 2013.10.06 21:28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에 의견과 다르게 몇가지 오류가 있어서 견해를 수정합니다.
    첫번째, 먼저 실질적 유사성 이외에 세부사항으로 한영단어 동시중첩, 단어반복, 제목과 마지막 가사일치 등을 들고 이것을 후렴구와 관련시켰는데, 저작권에서 보호되는 본질적인 사항과 저작권에서 보호되지 않는 비본질적인 사항을 동격으로 놓고 서로 관련시키는 오류를 범한것 같습니다.
    한영단어 동시중첩은 원더걸스 텔미에도 나옵니다. 말해줘요와 텔미를 연달아서 부르는데, 김신일 "내 남자에게"에서도 두 단어가 정확히 동시에 일치된다고 보기 어렵고 약간 연달아서 부릅니다. 제목과 마지막 가사일치는 2pm hands up, I'll be back에도 나오고, 단어반복은 흔한 표현이고, 애드립 예예예는 음을 길게 부르면 그렇게 들립니다. 반주없이 노래 시작하는것도 흔한 작곡 방식이고, 악기구성은 저작권 보호대상이 아닙니다. 흔한 표현을 단순히 나열한다고 해서 이것이 결코 필연의 요소는 될수 없습니다. 모든 노래에 이런 요소들이 다 나올수 있습니다.

  17. 오류 수정 2013.10.06 22:13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번째, 멜로디, 화성, 분위기입니다.
    먼저 커크 프랭클린(2002년), 김신일(2005년), 제이모스(2009년), 박진영(2011년) 총 4곡이 서로 밀접히 연관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김신일과 박진영의 표절여부는 커크 프랭클린과 제이모스의 관계와 떼어놓고 비교할수 없습니다.
    (1)멜로디 : 커크 프랭클린의 호산나를 들어보면 전반부에 문제가 되는 4마디가 쉴새없이 반복됩니다. 보통 곡의 전개양식은 A-후렴-A'-후렴-B-후렴이고 후렴구가 클라이막스에 해당합니다. 그런데 호산나 노래는 전반부에 주멜로디가 6번이상 반복되고, 후반부는 호산나 등 의미없는 후렴구를 여러개 외쳐 부르기 때문에 사실상 곡의 클라이막스가 되기 힘듭니다. 이 노래를 들으면 주멜로디가 앞에 반복되는 멜로디가 됨을 알수있고 가장 기억에 남고 사실상 클라이막스 역할을 하며, 후반부는 외쳐 부르기 때문에 특징이 없음을 알수 있습니다. 따라서 클라이막스 역할을 하는 주멜로디의 오리지널은 커크 프랭클린(2002년)에게 있습니다.
    (2)화성 : E-Dm7-G7-Cm7-Bm7-E7 화성을 김신일(2005년), 제이모스(2009년), 박진영(2011년)이 사용합니다. 그런데 이와 비슷한 화성은 타미아의 오피셜리 미싱유(2004년)에도 나옵니다. 그리고 커크 프랭클린(2002년)과 제이모스(2009년)는 미국의 가스펠 음악을 하는 같은 레이블에 소속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커크 프랭클린의 멜로디의 영향을 받은 제이모스가 위와 같은 화성을 썼다는 것은 같은 북미 가수인 타미아의 영향을 받았을 가능성이 있고, 이건 보편적인 화성 전개라고 할수 있기 때문에 김신일의 화성이 꼭 먼저라고는 말하기 어려울것 같습니다.
    (3)분위기 : 2007년 문화관광부가 발표한 표절방지 가이드라인을 보면 "음악의 표절 여부를 판단함에 있어 해당 음악저작물이 가락, 리듬,화음 세가지 요소를 기본으로 하여 곡의 전체적인 분위기, 두 곡에 대한 일반 청중들의 의견 등을 종합해 고려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문제가 되는 주멜로디의 분위기는 김신일(2005년)과 제이모스(2009년)사이가 더 유사합니다. 김신일(2005년)과 박진영(2011년)은 미묘하게 느낌이 다릅니다. 2013년에 최진희 "가버린 당신"과 CM송 "사랑해요 LG" 판례를 보면 느낌도 중요한 요소라고 나와있고 서로 표절이 아니라고 합니다. 그리고 2006년 표절 판정받은 MC몽 "너에게 쓰는 편지"와 더더 "It's you" 노래를 살펴보면 후렴구의 멜로디 느낌이 같다는 것을 알수 있습니다. MC몽 노래를 듣고 더더의 노래를 바로 연상시킬수 있는 수준입니다. 그런데 김신일 곡은 열망적인 느낌이 강하다면 박진영 곡은 상대적으로 차분한 느낌이 강하고, 박진영 곡을 듣고 바로 김신일 곡을 연상시킬수 있는 수준이 아닙니다.

  18. 오류 수정 2013.10.06 22:2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론 - 멜로디가 2마디 같고 4마디가 유사한데, 주멜로디의 오리지널은 커크 프랭클린에 있고 그 후로 유사한 멜로디가 나와서 일반적인 멜로디가 될수 있습니다. 화성도 여러번 사용되었기 때문에 마찬가지입니다. 곡의 전개양식은 박진영 곡은 마지막 후렴구가 자체적으로 두번 반복되기 때문에 엄밀히 다릅니다. 그리고 곡의 전체적인 느낌이 중요한데 박진영 곡이 차분하다면 김신일 곡은 열망적인 느낌이 강하고, 두 곡이 바로 연상시킬수 있을 정도로 느낌이 닮았다고 보기 힘듭니다. 그러나 최종적으로 어떤 결론이 나올지 모릅니다. 그리고 제 견해가 틀릴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전에 다른 사람의 질문에 너무 상세하게 적어어 이번에 적게 되었습니다. 김신일, 박진영 씨 두분다 건승하시고 서로 잘되기를 기원합니다. 참고로 위에 "박진영표절"이라는 제목의 글은 제가 쓴 글이 아님을 밝혀두는 바입니다.

Powerd by TalkBlog Tistory, designed by 한밤의 TV연애

티스토리 툴바